본문


사도행전 8:14-25

14 예루살렘에 있는 사도들이 사마리아도 하나님의 말씀을 받았다 함을 듣고 베드로와 요한을 보내매

15 그들이 내려가서 그들을 위하여 성령 받기를 기도하니

16 이는 아직 한 사람에게도 성령 내리신 일이 없고 오직 주 예수의 이름으로 세례만 받을 뿐이더라

17 이에 두 사도가 그들에게 안수하매 성령을 받는지라

18 시몬이 사도들의 안수로 성령 받는 것을 보고 돈을 드려

19 이르되 이 권능을 내게도 주어 누구든지 내가 안수하는 사람은 성령을 받게 하여 주소서 하니

20 베드로가 이르되 네가 하나님의 선물을 돈 주고 살 줄로 생각하였으니 네 은과 네가 함께 망할지어다

21 하나님 앞에서 네 마음이 바르지 못하니 이 도에는 네가 관계도 없고 분깃 된 것도 없느니라

22 그러므로 너의 이 악함을 회개하고 주께 기도하라 혹 마음에 품은 것을 사하여 주시리라

23 내가 보니 너는 악독이 가득하여 불의에 매인 바 되었도다

24 시몬이 대답하여 이르되 나를 위하여 주께 기도하여 말한 것이 하나도 내게 임하지 않게 하소서 하니라

25 두 사도가 주의 말씀을 증언하여 말한 후 예루살렘으로 돌아갈새 사마리아인의 여러 마을에서 복음을 전파하니라



▶ 묵상


마술로 먹고 살았던 시몬은 지난 본문에 나오듯이 빌립 집사의 전도를 통해 예수님을 영접했다.


"빌립이 하나님 나라와 및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에 관하여 전도함을 그들이 믿고 남녀가 다 세례를 받으니 시몬도 믿고 세례를 받은 후에 전심으로 빌립을 따라 다니며 그 나타나는 표적과 큰 능력을 보고 놀라니라" (행 8:12, 13)


그러나 그에게는 여전히 세상적인 가치관이 가득했다. 사도들이 안수했을 때 사람들이 성령을 받는 것을 보고 사도들에게 돈을 줄테니 성령을 받게 하는 능력을 달라고 말한다. 성령을 받는 것에 관심이 있다기 보다는 성령을 받게 하는 능력이 뭔가 멋있어 보였던 것 같다. 그 이야기를 들은 사도들은 시몬을 크게 책망한다(저주와 비슷하게). 세 가지 이유로 보인다: (1) 성령을 주는 것은 사도들이 아니라 하나님이라는 것을 분명히 알리기 위해서, (2) 그가 가지고 있는 돈이면 다 된다는 세상적인 가치관을 깨뜨리기 위해서, (3) 성령의 능력을 마술과 같이 돈벌이의 수단으로 사용하려는 그 마음을 간파해서.


예수님을 믿고 난 후 우리에게는 성화의 시간이 필요하다. 그래서 초신자들에게 당장 직분을 맡기지 말라고 하는 것이다. 


"새로 입교한 자도 말지니 교만하여져서 마귀를 정죄하는 그 정죄에 빠질까 함이요" (딤전 3:6)


우리가 살아오면서 습관화된 죄들, 가치관들이 변화되는 시간이 필요하다. 하나님께서 예수님을 영접한 우리를 새로운 피조물로 창조하시지만, 그렇다고 우리가 갑자기 완전히 다른 사람이 되는 것은 아니다. 이전에는 죄를 짓는 능력밖에 없었다면, 예수님을 믿은 이후에는 죄와 싸울 능력이 생긴 것이다. 이전에는 죄로 인해 멸망할 운명이었다면, 예수님을 믿은 이후에는 그 죄들을 모두 용서받게 되는 것이다. 


성화가 점진적으로 이뤄지지 않는다면, 나와 다른 사람들이 그것을 전혀 느낄 수 없다면, 예수님을 진심으로 믿고 구원받았는지 의심해봐야한다. 


또한 무엇이든 돈벌이로 생각하는 것만큼 악한 마음도 없다. 만나는 사람들을 돈벌이로, 내가 가지고 있는 재능을 돈벌이로, 하나님을 섬기는 것을 돈벌이로, 이웃을 돕는 것을 돈벌이로 여기는 것은 참으로 이기적인 것이다. 물론 돈을 버는 것은 우리 인생에서 꽤 중요한 부분을 차지한다. 돈을 통해 생활에 필요한 많은 것들을 충당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돈을 너무 좋아해서, 돈을 위해서 방금 열거한 것들을 한다면 악한 것이다. 


"돈을 사랑함이 일만 악의 뿌리가 되나니 이것을 탐내는 자들은 미혹을 받아 믿음에서 떠나 많은 근심으로써 자기를 찔렀도다" (딤전 6:10) 

Posted by 톈진난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