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사도행전 18:1-11

1 그 후에 바울이 아덴을 떠나 고린도에 이르러

2 아굴라라 하는 본도에서 난 유대인 한 사람을 만나니 글라우디오가 모든 유대인을 명하여 로마에서 떠나라 한 고로 그가 그 아내 브리스길라와 함께 이달리야로부터 새로 온지라 바울이 그들에게 가매

3 생업이 같으므로 함께 살며 일을 하니 그 생업은 천막을 만드는 것이더라

4 안식일마다 바울이 회당에서 강론하고 유대인과 헬라인을 권면하니라

5 실라와 디모데가 마게도냐로부터 내려오매 바울이 하나님의 말씀에 붙잡혀 유대인들에게 예수는 그리스도라 밝히 증언하니

6 그들이 대적하여 비방하거늘 바울이 옷을 털면서 이르되 너희 피가 너희 머리로 돌아갈 것이요 나는 깨끗하니라 이 후에는 이방인에게로 가리라 하고

7 거기서 옮겨 하나님을 경외하는 디도 유스도라 하는 사람의 집에 들어가니 그 집은 회당 옆이라

8 또 회당장 그리스보가 온 집안과 더불어 주를 믿으며 수많은 고린도 사람도 듣고 믿어 세례를 받더라

9 밤에 주께서 환상 가운데 바울에게 말씀하시되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하지 말고 말하라

10 내가 너화 함께 있으매 어떤 사람도 너를 대적하여 해롭게 할 자가 없을 것이니 이는 이 성중에 내 백성이 많음이라 하시더라

11 일 년 육 개월을 머물며 그들 가운데서 하나님의 말씀을 가르치니라



▶ 묵상


하나님은 아굴라와 브리스길라를 동역자로 바울에게 붙여주셨다. 나는 아굴라와 브리스길라와 같은 동역자가 있는가? 또한 나는 누군가에게 아굴라와 브리스길라가 되어주고 있는가? 


2박 3일간의 부산여행을 통해서 하나님께서 나에게 허락하신 동역자들과 교제하며 즐거운 시간들을 보낼 수 있었음에 너무나 감사했다. 영빈, 정기형 가정을 허락하심에 감사! 토요일에 오후에 인천에서 있을 하연이와 중근이와의 만남도 기대한다. 또한 그 누구보다도 나를 위해서 기도해주시는 가족들, 친척들로 인해 주님께 감사드린다. 


"내가 이 친구에게 복음을 전하면 나를 이상하게 생각하지 않을까? 전하면 과연 믿을까? 관계가 멀어지지는 않을까?" 이런 생각들이 종종 들 때가 있다. 또 실제적으로 직장에서 불이익을 당할 수도 있다. 그래서 복음전하기를 주저한다. 그러나 예수님을 믿지 않을 때의 그 결과를 알기에 전해야한다. "두려워하지 말며 침묵하지 말고 말하라"는 9절 말씀을 기억하자. 

Posted by 톈진난만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