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skyvision RSS 태그 관리 글쓰기 방명록
2021-02-19 09:08:52
728x90

나는 영어 독해와 작문에 있어서는 나름 자신감을 갖고 있다. 매일같이 논문을 읽고 쓰고 하다보니 자연스럽게 생겨난 자신감이다. 하지만 여전히 회화에 있어서는 자신감이 부족하다. 그래서 회화 실력을 높이고자 선택한 책이 바로 이 책이다. 이 책을 선택한 이유는 우리가 매일 활동하는 행위들에 대한 예문들을 제시하고 있기 때문이다. 

 

알람을 듣는다. I hear the alarm.

알람을 끈다. I turn off the alarm.

기지개를 켠다. I stretch.

휴대폰을 확인한다. I check my phone.

침대에서 나온다. I get out of bed.

침대를 정리한다. I make the bed.

 

이렇게 우리가 일상적으로 하는 행위들을 시간 순으로 꾸려 예문으로 만들어 놓았기 때문에, 이 책을 잘 공부하면 내 일상의 활동들을 영어로 표현할 수 있겠다는 기대감에 이 책을 구매했다. 내 일상을 영어로 말할 수 있게 되면, 정말 큰 자신감이 생길 것이다. 사실 내가 영어 회화에 자신감이 부족한 이유는 어려운 말을 구사하지 못해서가 아니라, 아주 간단하면서도 일상적인 것들을 잘 표현 못하기 때문이다. 

 

 

나는 하루에 세 챕터씩 공부했다. 새로운 챕터를 공부하기 전에, 항상 전날 공부한 세 챕터에 대해 먼저 복습했다. 그렇게 해도 하루 30-40분 정도면 충분했던 것 같다. 총 50챕터로 구성되어 있는데, 가끔 하루씩 빼먹어서 1독하는데 23일 정도 소요되었다. 

 

이 책을 읽는 내내 상당히 만족스러웠는데, 그중에서도 특히 요즘 시대에 맞는 표현들을 익힐 수 있다는 점이 좋았다. 예를 들어, 넷플릭스 시청, 온라인 쇼핑, 화상 회의, 캠핑 등과 관련된 챕터들도 있었다. 

 

이제 1독했으니 앞으로 2번 정도 처음부터 다시 복습할 생각인데, 복습을 마치고 나면 확실히 내 것이 되어 그 상황에 맞는 말들을 쉽게 내뱉을 수 있을 것 같다. 충분히 누군가에 추천할 만한 책이라는 생각에 글을 끄적여봤다. 

 

 

(2021년 2월 6일에 쓴 독후감입니다.)

728x90
댓글


bskyvision. Designed by bskyvi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