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 구경중인 아내, 임신 6개월차


아파트 단지에 벚꽃이 피었다고 기뻐하는 아내. 나는 그 사실에 큰 감흥을 느끼진 않지만 아내가 좋아하니 좋다.

'신호와 소음 - 삶 > 교훈생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너도 명품이야  (0) 2019.03.23
인내하자  (0) 2019.03.21
주님 새로운 기타를 주셔서 감사합니다!!!  (0) 2019.03.18
게임하지 말자.  (2) 2019.03.18
꽃 구경중인 아내, 임신 6개월차  (0) 2019.03.16
집 인터넷 문제 해결!  (0) 2019.03.06
박사 2학기 개강~  (0) 2019.03.04
논문 초고 쓸 생각하니 또 막막하네  (0) 2019.03.04
수요예배 다시 가자  (0) 2019.03.03

댓글()